국장님 제조선생 2018년 09월 07일

지난 6일 오후11시22분 경 서울 상도4동 198-47 공동주택 공사장 축대가 붕괴되고 인근 상도초등학교 부설 유치원 건물이 10도 가량 기울어져 주민들이 심야 대피했다.

사고발생 시간이 퇴교 · 퇴근 시간인 심야 시간대라서 그런지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.

관할 동작구청과소방서 경찰서 등은 심야에 출동해 현장을 통제 · 관리하고 있다.

7일 오전 9시경에는 박원순 서울시장이 현장을 방문해 상황을 점검했다. 이 자리에는 이창우 동작구청장 남궁용 도시안전국장이 배석했다.

박 시장은 위험안전 예방진단과 관리의 중요성을 언급 하며 관계기관이 협조해 사고조사 및 추가 붕괴로인한 피해가 없도록 해줄것을 이 구청장 등에게 당부했다.

피해우려대피 주민들은 현재 25세대 54명이다. 이들은 호·모 텔 4개소에 19세대 45명, 주민센터에 1세대 1명, 개인별도 치소에 5세대 10명이 대피중이다.

이 사고 조치를 위해 동원된 인원은 구청 55 소방 44 경찰30 한전·가스 4명 등 133명이다. 장비는 구청 10, 소방 14, 경찰 4, 기타 5식 등이다.

한편 이날 오전 주민대피소인 상도 4동 주민센터에서는 김해룡 구청 건축과장의 브리핑이 있었다. 이 자리에서 김 과장은 어제밤과 오는 오전에 사계의 전문가 5명이 투입돼 안전점검을 했으나 추가 붕괴의 징후나 우려는 없는 것으로 보이니 귀가해 생활해도 될것으로 본다고 말했다. 이 자리에서 일부 주민은 구청의 인허가 문제와 공사관리를 지적했다. 인근 상도초등학교의 또 다른 쪽도 안전에 문제가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.
지난 6일 오후11시22분 경 서울 상도4동 198-47 공동주택 공사장 축대가 붕괴되고 인근 상도초등학교 부설 유치원 건물이 10도 가량 기울어져 주민들이 심야 대피했다.

이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.

관할 동작구청과소방서 경찰서 등은 심야에 출동해 현장을 통제 · 관리하고 있다.

7일 오전 9시경에는 박원순 서울시장이 현장을 방문해 상황을 점검했다. 이 자리에는 이창우 동작구청장 남궁용 도시안전국장이 배석했다.

박 시장은 위험안전 예방진단과 관리의 중요성을 언급 하며 관계기관이 협조해 사고조사 및 추가 붕괴로인한 피해가 없도록 해줄것을 이 구청장 등에게 당부하고

피해우려대피 주민들은 현재 25세대 54명이다. 이들은 호·모 텔 4개소에 19세대 45명, 주민센터에 1세대 1명, 개인별도 치소에 5세대 10명이 대피중이다.

이 사고 조치를 위해 동원된 인원은 구청 55 소방 44 경찰30 한전·가스 4명 등 133명이다. 장비는 구청 10, 소방 14, 경찰 4, 기타 5식 등이다.

한편 이날 오전 주민대피소인 상도 4동 주민센터에서는 김해룡 구청 건축과장의 브리핑이 있었다. 이 자리에서 김 과장은 어제밤과 오는 오전에 사계의 전문가 5명이 투입돼 안전점검을 했으나 추가 붕괴의 징후나 우려는 없는 것으로 보이니 귀가해 생활해도 될것으로 본다고 말했다. 이 자리에서 일부 주민은 구청의 인허가 문제와 공사관리를 지적했다. 인근 상도초등학교의 또 다른 쪽도 안전에 문제가 있다고 말하기도 했다.

현장 취재기자단은 박 시장에게 교육청을 통해 오래전부터 안전위험 신고가 들어갔다는 얘기가 있는데 알고 있는냐고 묻기도 했다.

구청 등 당국은 사전 안전신고가 들어 왔었다는 사실을 언급한 적이 없다.

동작구청은 인근에 임시 사고상황실을 설치하고 현장안내 및 조치를 하고 있다. 김미자 전산홍보과장이 창구역을 맡고 있다.

1

모이 팔로우 추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