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빛 손현희 2018년 12월 19일

'아이고! 남도 밥상 부럽지 않네~!'
[경북 김천 직지사 맛집]
김천에서 맛 집을 찾는다면, 직지사 둘레에 가면 맛을 보장할 수 있지요.
사실, 이름난 절집 앞에 가면 산채정식을 하는 맛 집들이 많이 있지요. 그 가운데에서도 김천 직지사 둘레엔 이런 산채정식 집들이 굉장히 많이 있답니다.

어느 곳을 찾아가더라도 그 맛과 양, 또 질에서는 어느 절집 둘레 맛 집에 견줘도 조금도 손색없는 곳이랍니다.저희도 일 년에 서너 번은 꼭 가서 먹곤 합니다.

이번에는 나서면서부터 길가에 있는 곳에 들어가 보자고 입을 맞추고 갔지요. 늘 맛 집을 찾아갈 때는 들머리보다는 조금 더 들어가서 먹곤 했는데, 이번만큼은 길갓집으로 가기로 한 거지요.

예전 같으면 길갓집엔, 특히 호객행위가 심한 곳이지요. 우리가 갔을 때엔, 주말도 아닌 평일인데다가 조금 추운 날이었어요. 그래서인가요? 호객행위도 없었고, 바깥에서 석쇠 고기를 굽는 냄새도 안 났어요. (주말에 찾아가면, 바깥에다가 화덕을 놓고 고기나 부침개를 굽는답니다)

들머리 쪽에서 가까운 '00 식당'이 당첨~!
문을 열고 들어서니, 밥집 사장님이 굉장히 반가운 얼굴로 나와서 맞아주시네요. 따듯한 방으로 안내도 해주고요. 무척이나 친절함이 아주 잠깐이지만 엿보입니다. 기분 좋습니다. 하하하!!!

산채 모둠 정식을 시켰는데, 와우~!끊임없이 나오는 음식들로 눈이 호강하고 보는 것만으로도 배가 부를 만큼 맛난 것들이 정말 많아요. 갖가지 산나물과 버섯 음식들, 굴비구이와 돼지고기 석쇠구이, 쇠고기 석쇠구이, 더덕구이 등 기름지고 맛난 것들로 가득 찹니다.마지막에는 이곳 경상도에서만 맛볼 수 있는 배차적과 무시전(배추전과 무전)이 아주 맛깔스럽게 나오네요.

"아니, 사장님~! 우리 배 터자 죽일라 카요~! 하하하~!"

끝내, 이 어마어마한 양을 다 먹을 수가 없어서 전 종류는 싸달라고 해서 가지고 왔네요.맛나게 먹고 계산을 하려는데, 현금을 주면 10% 깎아준다고 하시네요. 와우~! 횡재한 느낌이었어요.사장님의 친절함까지 맘껏 먹고 나왔네요. 마지막에 푸근한 사장님 사진을 찍는 것까지 허락해주셨네요.

집으로 돌아오면서 넘치는 포만감에 끝없이 행복해진 배를 두들기며 왔네요. 하하하!

#모이 #김천맛집 #김천직지사맛집 #산채한정식

1

#김천맛집 #김천직지사맛집 #모이 #산채한정식 인기 모이

모이 팔로우 추천